전체 글 1756

2/25-26 철원 금학산,한탄강, 철원은 맛집 천지

2/25일 금학산 매바위.표고 580m지점 고석정-승일교 지오트레일 새벽 수영하고 금학산 등산코스 잡아 아침 8시10분에 출발. 숙소는 고석정 앞 파레스모텔이다. 아고다에서 4만원. 하지만 실제 가격도 비수기 4만원이다. 문산의 통큰김밥에 들러 세 줄 사 들고 10시 20분 경 동송읍에 도착했다. 10:30인데 다행히 춘일막국수가 열려 있었다. 6천원의 가성비, 맛 모두 잡은 최고의 막국수. 하지만 오늘은 제면기가 좀 낡았는지 국수의 퀄리티가 예전에 비해 조금 낮았다. 철원 동송읍의 배경 병풍처럼 우뚝 선 금학산. 표고 946m, 비고는 700m가량이다. 2월 말 이었는데도 북사면 등산로에 눈이 남아 있어 등산이 위험했다. 등산로 초입인 비상도로에서 매바위(표고 580m)까지는 이동거리는 650m 이지만..

TRAVEL/국내여행 2022.02.28

2/19-20 춘천. 삼악산

공지천산책 삼악산 산행 천수보쌈집 돼지고기 이야기를 듣고 무작정 떠난 춘천. 아침 9시경 출발, 신김포 농협에서 주유하고 오후 11시 40분 경 춘천에 도착했다. 천수 보쌈에 갔지만 셔터가 반쯤 내려 있어서 일단 오픈박스 춘천점에 갔다. 재미있었고 여러 가지 신기한 물품들이 많았다. 4 만원어치 정도 이것저것 골라 담고 3대 막국수에 갔다. 이것이 진짜 춘천 막국수인가. 약간 간장 느낌의 베이스에 풍부하게 들어간 재료들이 양념에 어우러져 있다. 면은 툭툭 끊어지는 메밀면. 보통은 8천원 곱배기는 9천원인데 보통도 양이 좀 많고 곱빼기는 엄청나게 양이 많았다. 아주 맛있게 먹었다. 지난번에 닭갈비와 먹었던 춘천막국수와는 격이 다르다. 춘천 막국수의 본모습을 본 것 같았다. 다음 행선지는 소양강댐 정상길. ..

TRAVEL/국내여행 2022.02.27

2/11-12 원주 소금산 그랜드밸리

​새벽 수영 다녀와 9시에 출발. 원주 가는 길은 제2경인고속도로부터 막히기 시작하여 평소보다 1시간 긴 3시간 걸렸다. 간현 막국수에 갔다. 맛있고 양도 많은데 요즘 젊은 사람 맛스타일인 것 같이 달다. 소금산에 갔더니 평일 아침인데도 주차장은 차들로 만차다 두 개의 정규주차장 모두 만차고 임시 주차장까지 거의 찼다. 재작년 11월 간현유원지에서 차박하고 출렁다리 왔었는데 그땐 공사중이었던 잔도와 울렁다리 개통하는 거 기다리고 기다리다 드디어 왔다. 이런 거대한 공사를 하고 입장료가 여전히 겨우 3000원이다. 그 중 2천원은 상품권. 아예 15000원 정도 받고 만원 정도를 상품권으로 주면 어떨까 생각했다. 천천히 출렁다리에 올라 건너고 예쁘게 만들어진 데크 산길을 지난다. 데크 산길은 700 미터 ..

TRAVEL/국내여행 2022.02.27

교실용 스마트폰 실물화상기. 일단 이게 최선.

2016년부터 스마트폰을 실물화상기로 활용해 보았습니다. 1) 미러링 동글을 구형 TV에 연결해 이용하기 2016년 알파스캔의 미러링 동글을 이용했습니다. 전원 공급을 위해 TV뒤의 USB 단자에 꼽아 두면 자꾸만 화면 우선권을 가져가는 문제가 있지만 꽤 괜찮았던 선택. 2) TV 자체 내장 미러링을 이용해 구현하기 2019년. 미러링 기능이 있는 TV라서 스마트폰을 연결해 봤습니다. 삼성S7 엣지를 쓰니 폰화면을 가로로 하면 TV 화면도 가로로 나와 좋았죠. 잠깐씩 아이들 활동 상황을 보여주거나, 교실 앞에 나와 시연하는 아이들 모습을 전송했었습니다다. 3) 로테이션 컨트롤 사용, 가로 카메라로 만들기, 아니면 교육용 실물화상기 앱 활용 미러링으로 사용하니 폰 돌릴 때마다 화면이 돌아가네요. 아예 가로..

내 손에 딱 맞는 키보드. + 내 방 PC

2022/3/5 앱코 콕스 CK01 메인키보드로. 앱코TG001 학교로 이동 가장 옛날의 기계식 키보드 느낌에 적합한 키보드다. 텐키레스이고. 학교용으로 샀다가 학교에서는 한글의 개요번호때문에 키패드 +,-를 많이 쓸 것 같아서 두 개를 서로 교환. 87키보드는 기본 101키보드의 배열을 따른다. 만일 한영키가 안되면 설정에 들어가서 시간 및 언어 - 언어 - 오른쪽에서 한국어를 선택. 옵션에서 하드웨어 키보드 레이아웃을 101키로 바꾸고 재부팅하면 됨. 2022/2/23 앱코 T001G 문제 해결 오픈박스에서 구매해 온 앱코키보드가 또 말썽. 입력이 안된다. 예전에 capslock 망가졌던 기계식 키보드를 꺼냈다. 그런데 캡스락 문제는 키보드의 문제가 아니었다. 다른 키를 캡스락에 대응시켰는데 그 키 ..

LOG/22(운유) 2022.02.09

2/2~2/7 광주,목포,나주,순창,장수

2.2 (수) 광주 광주 오픈박스 양산점에 갔다. 사과와 목욕탕 히터, 키보드 등을 구입했다. 키보드는 찾기 힘든 텐키레스 멤브레인이 있어서 67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구입. 에프엠마켓에서 연어횟감,민어회,홍어애탕꺼리 구입해 해안이가 멋지게 애탕을 만들어 맛있게 먹었다. 몸에 딱 붙는 맛. 허겁지겁 먹어 혓바닥이 벗겨진 둣. 먹다보니 혀가 아팠다. 연어 뭉텅이를 썰어 놓으니 고소 푸짐. 민어회는 조금 밥 같았고 아주 약간 비렸다. 2.3 (목) 목포 해안이 집에서 빈둥거리다 12시경 초이찌에서 점심을 먹었다. 이번까지 세 번째 간 곳이다. 디너메뉴에 비해 많이 부실했고 초밥은 약간 빡빡했다. 채소요리가 좀 나았나? 치킨도 맛있긴했다. 아쉽게도 초밥의 맛은 기대 이하였지만 꽤 속은 편했다. 광주에서 리..

TRAVEL/국내여행 2022.02.08

2015~2021 설상,추석상과 계획

명절음식아이디어 : https://blog.anakii.net/2253 2018년 제사 기록 : https://blog.anakii.net/2442 누나들 왔지만 식사를 하고 와서 음식을 잘 안먹음. 음식량을 절대적으로 줄여야 함. 생선전 양 확줄여야 함. 2021 설 상 간단히 상식차림. 올해부턴 부모님 합사 신위 썼다. 일단 경아가 붓글씨로 씀. 오방고명 활용 : 메밀막국수,떡국,김밥 가능 (전) 새우,홍합,동태전 (과일) 사과,귤,밤 (고기) 대패삼겹제육볶음 (생선) 삼치지짐. 전부침 - 계란에,국간장,카레,울금,고추 넣어 전 옷만듦. 대패삼겹전. 좋고. 생협홍합전 괜찮다. 붉은새우전 심심. 냉동명태사다가 전부침. 하나도 맛 없음. 두부스크램블전 괜찮다. 백설고기말이전 느끼함. 두 분 다 돌아가시면..

HOWTO/생활기술 2022.02.01

무낼주조의 수출동막걸리

2021년 여름, 스노클링 하러 삼척 갔다가 태백 에서 숙박하며 알게 된 막걸리. 시장 마트에서 처음 보는 막걸리를 발견해 호기심에 구입했다가 맛을 보고서는 반했습니다. 마치 쌀 음료 같은 부드러운 느낌이지만 저릿하게 올라오는 취기, 단맛이 적고 탄산이 적지만 시원하고 가벼운 청량감은 일품이었습니다. 김포 집에 돌아와 막걸리 라벨에 적힌 전화로 주문 드렸습니다 1.5 L 12병 1박스에 택배비 포함 34,000원입니다. 막걸리 의 높은 퀄리티에 비해 놀라운 가격입니다. 사장님과 통화해 보니 직접 만든 수제 누룩에 대해 자부심이 무척 높으시네요. 우리 나라 대부분 양조장에서 일정 품질 유지를 위해 누룩보다는 효모나 배양균(국균)을 주로 사용하고 누룩은 일종의 감미료처럼 사용하곤 하는데 이 막걸리는 누룩만을..

HOWTO/술과 향수 2022.01.26

듀오링고기록

듀오링고 학습로그 2020년 3월 학습시작 - 4월 17일 스페인어 공부 시작 - 6월 다이아몬드리그 진입 하반기부터 중국어와 스페인어 열공 21.2.22일 다이아몬드 리그 첫 1위 1390점 21.3.22일 리그 1위 863점 21.4.12 다이아몬드리그 2등. 겨우 900점 넘은 점수로 2등. 아침까지 1등이었지만 2등이 차고 올라왔다. 1등 하세요~ 라는 맘으로 스톱. 2등은 1200 보석을 주네. 1등은 1500점을 주더니. 별 차이 없구나. 21.5.17일 리그 1위 900점 21.5.31일 1년 1개월. 15위 21.6.7일 리그1위 1137점 21.6.20일 리그 1위 1000점 21.6.29 1년 2개월. 리그 16위 (450점) 21.7월 Opsidian 리그 떨어졌다가 복귀. 21.8...

LOG/22(운유) 2022.01.23

메모와 제주의 음식

◎ 돈내코 유원지 전기차 충전 포트 아이오닉을 충전시키니 46분 걸린다고 나왔다 35% 충전에서 완충까지 걸리는 시간이다. 원앙 폭포 진입로까지 백여 미터 걷다가 데크길 따라 원앙 폭포까지 내려갔다 우리 밖에 없다 아주 맑은 물. 폭포 주변을 이리저리 찍고 폭포 소리를 즐기다가 올라왔다. 천천히 텀을 두고 올라오는 계단은 힘들지 않다 ◎ 날씨, 복장 우리가 간 기간은 최저/최고 기온이 2~3도/5~8도였고 흐리고 바람이 많이 불었다. 북쪽 해안가나 내륙 오름 오를 때 레깅스를 내복 삼고 하의는 방한 등산복, 위는 얇은 플리스에 얇은 우모복이면 충분하다. 서귀포 방면은 아주 따뜻했다. 레깅스를 벗고 아래 방한 등산복을 입고 상의는 셔츠에 얇은 우모복을 입었다. ◎ 동영상 찍기,Quik앱 고프로에서 퀵 셔터..

TRAVEL/제주여행 2022.0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