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4월 봄날의 난로

LOG/고창(09-12) 2011. 4. 19. 18:31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4월 18일


날씨가 쌀쌀해지니 집에 들어오는 대로 난로를 켰다. 간만에 느끼는 타는 내. 향긋하다. 난로 조금 때니 거실 공기가 금방 훈훈해진다.

 


4월 20일


개인정보연수로 사우동 갔다가 본 간판. 이분 대단하다. 자기의 이름을 이용해 자신을 망가뜨려 마케팅을 하다니.

'LOG > 고창(09-12)'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찰스 밑판 깔기  (0) 2011.05.01
2011년 4월, 마당의 봄  (0) 2011.04.24
2011년 4월 봄날의 난로  (0) 2011.04.19
교육과학기술연수원 연수중  (0) 2011.04.18
돌솥에 커피를 볶기  (0) 2011.04.15
어머니와 적석사에 다녀왔다  (0) 2011.04.03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