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추16

텃밭 김장준비, 마당의 쪽밭쑥갓,상추,열무, 김장준비, 배추,쪽파,갓,무 심기 가을, 향채(고수), 쑥갓, 적치마상추(마당), 당근,열무,시금치(텃밭) 배추 40개 (반 판, 4천원, 월곶농약사) 무 반포 (천 립, 4천원) 현숙언니네서 쪽파3:30~4:30 잡초 거두고 밭 준비, 4:30~5:30 배추, 무, 쪽파, 갓 파종 끝.8/26 김장준비파종쪽파 : 노자 공부 마치고 현숙언니에게서 조금 얻었다. 배추 : 월곶농약사에서 40개 달라니 반 판(50개)을 주었다. 4천원. 개당 100원 기준. 무척 저렴했지만 포트가 작은 것이라 모종이 좀 여리여리하다. 무 : 어떤 아저씨와 반반씩 샀다. 한 포 2천립이니 천립씩. 반포 4천원. 의외로 비싸다. (월곶농약사)갓 : 작년에 쓴 씨앗. 3시30분 텃밭에 가니 심란함. 옥수수 뉘여 놓은 것 뽑고 잡풀.. 2018. 9. 25.
푸른솔초 옥상 텃밭 8/24(수) 예초기로 잡풀 정리 잡풀이 창궐한 옥상, 장대진 부장이 운영소에서 예초기를 빌려 폐허가 된 옥상텃밭 잡초를 모조리 잡았다. 9/2(금) 수확 후 폐기물 처리 밑 텃밭 애벌 정리 9/5 월요일에 퇴직 주무관님 2분이 오셔서 텃밭청소와 이랑만들기를 도와주신다 한다. 텃밭은 난리 상태. 장부장 이하 여러 선생님들이 함께 텃밭 잡초 제거, 폐기물 처리 등등 하고 일차정리를 했다. 장부장님은 남아서 관리기로 밭을 한번 갈고 돌을 골라 냈다. 엄청난 일이다. 9/5(월) 텃밭 청소 및 가을 작물 심기퇴직 주무관 2분이 아침부터 오셔서 텃밭을 정리하셨다. 본교 선생님들이 일차 정리하긴 했지만 폐작물 쓰레기를 정리하는 것도 엄청난데 이랑을 만들고 비닐을 치는 일까지 해 주셨다. 3시부터는 본교 선생님들 .. 2016. 9. 7.
10/9 고구마와 땅콩 수확 고구마와 땅콩 수확 [ 관련링크] 2015 고구마 파종 (2단, 14000원) : http://anakii.tistory.com/1920 2014 고구마 파종 (100개 심은 것) : http://anakii.tistory.com/1606 2013 고구마 수확 (300개 심은 것) : http://anakii.tistory.com/1433 2012 고구마수확 (430개 심은 것) : http://anakii.tistory.com/1114 2015 땅콩 발아 후 파종(30립) : http://anakii.tistory.com/1910 (4/24) 고구마 7시 반 시작. 일 끝난 시각은 10시20분. 멀칭용 페그를 뽑는 일이 시작이다. 하지만 우거진 잡초와 고구마줄기 때문에 줄기를 먼저 정리해야 했다. 경아.. 2015. 10. 9.
2015 밭정리, 배추,무,당근,갓,고수 파종 구입 배추 한 판 (70개, 7000원) 무 반 판 (35개, 3000원) : 무는 한 포트에 2개씩 씨로 심는 당근과 고수, 갓 중 갓 1000원, 당근, 고수 각 2000원. 아주심기 40cm간격. 구덩이 - (물 듬뿍 ) - 스민다음 모종 - 흙덮고 누르지말고 그 위에 물 주어 스미도록 하기 1,2밭 배추 , 3밭 무 , 7-1밭에 고수와 당근, 7-3밭에 갓, 당근, 갓 뿌렸다. 배추 물주기, 비료주기 25일경 결구. 이때까지 물을 엄청 많이 먹는다. 결구 후 액비와 천일염 주기. 소금은 포기당 한 꼬집을 포기사이에 준다. 밭정리 가을밭은 잡초 천지. 예초기로 한참 정리하고 삽질하여 새 밭을 만든다. 비닐을 깔았는데, 이건 에러. 물 주기 넘 힘들다. 가운데를 구멍 내는 것이 좋겠다. [밭 정리중.. 2015. 8. 25.
배추수확, 김장 11/8 산마을 김장 산마을 심었던 배추 다 뽑아 효민이형네서 김장했다. 한스형네, 효민형, 우리, 지윤이네, 언니 등이 모여서 함께 1박2일로 김장했다. 우린 2일째 낮에 가서 저녁에 왔다. 절인 배추 20여포기는 어머니께 드렸다. 11/12 우리 배추 수확 처음에 벌레 먹었던 배추거 힘이 좋고, 벌레 없던 밭 배추는 속이 아직 덜 찼다. 70여개 중 속 차고 든든한 녀석은 10여 개 안팎. 이걸로 김장이 될까?배추에 떨어진 낙엽을 터느라 아까운 이파리 좀 떨어졌다. 우린 아파리라도 줘서 데쳐 먹을 요량이다. 배추가 넘넘 맛있고 톡 쏜다. 11/13~15 우리 배추 김장 14일 아침에 우리가 거둬 들인 배추 네 자루 정도를 어머니께 드렸다. 너무 작아 민망스럽지만 맛 하나는 최고! 11/16 우리 배추.. 2014. 11. 16.
무와 꽈리고추 수확 11/4 무를 캤다. 어머니가 오셔서 무를 다 캤다. 얼어버릴까봐 캐셨다 한다. 쇼핑 바구니로 한 바구니다. 크기는 앙증맞지만 맛은 아주 좋다고 영희씨가 그랬다. 11/6 고추들을 마지막 수확하고, 배추를 살짝 뽑아 씻었다. 꽈리고추는 길쌤네서 받은 건데, 볕 잘 드는 곳에 심었더니 수확이 대박이다. 겨우 네 주 심었는데 주체를 못한다. 게다가 맛은 청양을 능가하도록 맵다. 수확한 것들이 냉동실에 벌써 네 봉지나 쌓여 있다. 올해 마지막 수확이라 생각하고 꾀리고추를 수확했다. 반면, 각각 4주 심은 아삭고추는 한 개, 청양고추는 4개의 수확.고추농사에는 볕이 최고 조건이구나. 생협에서 온 돼지고기로 오키나와식 수육 하는 날. 우리 밭 배추 중 가장 작고 여리여리한 녀석 두 포기 뽑아 씻었다. 진짜 예쁘다. 2014. 11. 6.
상자텃밭 배추기르기 10월 2~4주 10/6일 아침 배추들 출근 길에 배추를 찍었다. 팔랑이들이 넓어졌다. 10/10일 오후 관리 금요일엔 주말에 물을 못 주기 때문에 점심시간 1시에 모인다. 날이 제법 덥다. 아침엔 추워서 아이들이 긴팔 두꺼운 겉옷 입고 왔는데, 엄청 덥다. 한참 물 주다가 한 눈에 보기에도 두꺼운 차림의 유나에게 물었다."유나, 너 안 더워?""선생님, 저 옷 기모예요. ㅠㅠ " 난감하지만 예쁜 표정 짓는 유나. 오늘 배추 잎 살피다 새로운 걸 발견. 160여포기의 전체 배추 중 오직 한 포기에 진딧물이 까맣다. 내가 손으로 훑어 내렸다. 10/15일 아침 관리 이젠 제법 컸다. 물도 3일에 한 번 쯤 주고 간간이 진딧물을 잡는다. 한 상자의 배추는 진딧물이 엄청난데, 다른 상자들은 괜찮다. 동아리 아이들에게 진딧물 .. 2014. 10. 23.
10/하 토마토, 배추, 무 토마토 10월 하순이면 이제는 끝물. 하지만 계속 열매를 달아 올린다. 지금 쯤 꽃을 따 주면서 생장을 제어해야 하지 않을까 싶은데 배추 기세 좋게 자라는 중. 이달 말이면 수확하겠다. 무 오, 우리가 심은 작물이 이리도 커질 수 있단 말입니까? 깊이갈이를 해 준 덕인가요? 2014. 10. 23.
상자텃밭 배추기르기 10월 1주 9/29일 16일째비가 온다. 아침에 물 주는 일은 줄었다. 배추는 주발 내 비를 맞아선지 확 컸다. 9/29일 17일째 10/2일 19일째비가 자주 온다. 텃밭에 물 줄 일이 없다. 배추는 엄청 쑤욱 쑥 크는 중이다. 2014. 10.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