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MCA

Thought/음악 2010. 8. 31. 02:06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빌리지 피플의 YMCA, 참으로 유쾌한 노랜데, 가사의 내용은 밝지만 막상 안을 들여다보면 슬픈 구석이 있다.
미국의 70년대엔 이렇게 빈민가를 전전하는 청년들이 많았다는 이야기. 하긴, 지금이라고 크게 달라질 것은 없지만...



'Thought >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Kiss me - Sixpence None the Richer  (0) 2010.12.23
Indian Reservation (인디언 보호구역)  (0) 2010.08.31
YMCA  (0) 2010.08.31
판소리 춘향전-사랑가 연습파일  (0) 2008.09.10
MISIA 씨의 음악들  (0) 2008.08.29
Fly me to the moon  (0) 2008.07.21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