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04-30 오늘, 렌즈를 구하려 펜탁 클럽에 매복하다가...

LOG/둔대2기(06-08) 2006. 4. 30. 16:47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아끼던 캐논 AE-1 을 팔았다. 
현재 쓰지 않아 고이 모셔만 두고 있기엔 너무나도 아까운 카메라여서 누구라도 줄까 했지만 주변엔 마땅히 필요하단 사람이 없다.
더불어 지금까지 정말 잘 써 왔던 비비타 100mm 마크로 렌즈도 팔았다.
그리고 70-300mm 정도의 시그마나 탐론의 렌즈를 찾다가 오늘은 포기.

그러면서 문득 든 생각. 

내겐 마크로에 유난히 강한 콘탁스 i4r 이 있지 않은가. 비록 빛이 약한 곳에서는 마냥 쥐약이지만 말이다.
아니키, 넌 헝그리 정신으로 밀고 가기를 잊었단 말이냐!!
tags :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