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7/19 집으로 오는 길

LOG/고창(09-12) 2009. 7. 28. 18:35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방학이다. 전원주택으로 이사 온 후 처음 맞는 진정한 휴가다. 도시에 있을 때는 머리 식히고 바람 쐰다고 여행한다지만, 나는 집이 여행이다.

이번 방학은 진정한 쉼을 만들어 볼 작정이다.

잠깐 김포 시내로 마실 갔다 오는 길, 경아씨는 연 농장의 연꽃이 아름다워 그쪽으로 가 보잰다.

제방도로변의 작은 공원도 단장을 마쳤나 보다. 하지만 야외에 어울리지 않는 고급 나무의자는 어이없군. 연 농장엔 큼지막한 연꽃이 여기저기서 스스로를 드러낸다.


'LOG > 고창(09-12)'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07/25 빵공장과 연미정  (0) 2009.07.28
2009/07/20 집 마당의 작은 친구들  (0) 2009.07.28
2009/07/19 집으로 오는 길  (0) 2009.07.28
2009/05/23 고려산 산행, 화개포구  (0) 2009.05.24
2009/04/12 봄이 왔다  (0) 2009.04.12
2009/02/08 김포집 미디어연결  (0) 2009.02.08
tags :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